IBS 뉴스 2013. 5. 6. 17:43

[친환경 건축물] 

국토교통부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합니다.


노후 건축물의 증가로 인해 최근 더욱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기존건축물 그린리모델링 방식의 모범사례를 만들기 위한 시범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고 합니다. 국토교통부는 시범사업 위탁시행자인 한국시설안전공단과 청주시 등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9개 기관 간에 상호협력 및 역할분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으며, 시범사업대상으로 선정된 9개 기관은 청주시, 전북 고창군, 충북대학교, 경북 영주시, 광주광역시(2건), 부천시, 문경시, 부산지방국토관리청, 서울세관 등입니다.



본 시범사업은 지난 3월에 107개 신청대상 중 그린리모델링을 통한 에너지효율 개선효과가 크고, 모범사례로 활용가치가 높은 10개소가 대상으로 선정되었는데, 이번 시공지원사업을 통해 건축물의 용도별·규모별·형태별 특성을 감안한 에너지절감 기술을 직접 시공해 적용해보고, 사후 모니터링을 통해 그 효과를 검증할 계획이며, 설계지원사업은 리모델링 기획단계부터 에너지 고효율화를 고려한 그린리모델링으로 설계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이번 업무협약에는 한국시설안전공단이 담당하는 기술지원 및 공사비 보조 범위와 시범사업 대상기관이 담당하는 업무협조 범위를 정하고 있고, 또한, 건축물 에너지효율등급 2등급 이상 취득을 시범사업 개선목표로 정하고, 준공 후 일정기간 동안 모니터링해 개선효과를 검증하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고 합니다.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이 그린리모델링 시장 활성화 기반을 공고히 하고, 신축중심의 국내 건축시장의 패러다임을 그린리모델링 중심으로 전환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고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